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왜밥코드인가?

HOME > 왜밥코드인가?

기존 관리방식의 현상태


임직원

  • 분실된 식권으로 인한 재발행 요청.
  • 야근 때 마다 일일이 식권발급 요청.
  • 본인의 사용 내역 조회 불가능.
  • 매일 똑같은 메뉴 (구내식당만 이용)

식당

  • 사용된 식권과 장부 보관의 불안함.
  • 일일이 사용된 식권수량 파악.
  • 결제 요청을 위한 직접 방문.
  • 정산금액의 불일치로 인한 분쟁.

기업

  • 구매 및 제작과정과 일,월별 발급
  • 명확하지 않은 사용자
  • 사용된 식권 수량파악
  • 식당별 방문 및 정산의 번거로움

기업담당자의 식사관리 업무 비율조사


보유 고객사 자세 조사

업무 20일 기준 식사관리 업무비율 (20일 8시간 근무 기준)

  • 식권제작및구매
  • 식권배분
  • 분실에 따른 재발행
  • 식당별 회수 및 정산
  • 사용내역 검토 및 정리
  • 담당업무

식사관리 업무가 유관부서의
30%를 차지하고 있다는 사실
알고계십니까?

식사관리에 소비되는 시간 최대 6일

이제는 1시간이내 모든 업무 끝!

종이식권과 수기장부에 대한 식당점주 입장 조사


보유 고객사 자세 조사

업무 20일 기준 식사관리 업무비율 (20일 8시간 근무 기준)

  • 불법식권 및
    허위작성으로
    인한 미정산
  • 식권 수량 파악
    매출자료
    대조작업 번거로움
  • 임직원의
    오남용으로 인한
    매출 기대
  • 보관과 분실에
    대한 불안함
  • 24%
  • 23%
  • 40%
  • 23%
"이번달은 식대비용이
왜 이렇게 많이 나왔지 ? "


"어디서"와 "금액" 만으로 사용에 대한 기록은 부정 사용을
초래하고 가맹점의 매출상승을 돕고 있습니다.
기업은 낭비되는 비용에 관심을 가져야 합니다.

밥코드는 기업내규에 맞는 이용설정과 정확한 데이터를
통해 건강한 식대문화를 만들어 갑니다.